샘복지재단 ‘북한 병원 돕기’ 후원 콘서트 개최
상태바
샘복지재단 ‘북한 병원 돕기’ 후원 콘서트 개최
  • 경기시사투데이
  • 승인 2018.12.06 14: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는 12월 13일(목) 국제보건의료NGO 샘복지재단(대표 박세록)이 ‘북한 병원을 돕기 위한’ 후원콘서트를 개최한다.

유나이티드 컬쳐센터에서 열리는 후원 콘서트는 샘복지재단 박세록 대표가 지난 1995년 평양 만경대 구역에 세운 '평양시 제3인민병원‘의 병원 기능 회복 및 활성화로 더 많은 동포들을 치료하기 위해 마련되었다.

샘복지재단 관계자는 현재 북한 주민의 62만여 명을 담당하는 평양시 제3인민병원에 하루 평균2,500명의 환자들이 찾고 있지만 23년이 지난 지금까지 설립 당시 그대로의 의료장비로 진료하고 있으며 의약품도 부족하여 제대로 치료하기 어려운 상황이라고 전했다. 또한 북한 병원을 돕는 것은 북한 주민의 질병치료와 건강회복 뿐만 아니라 남북한의 의료 환경 격차를 줄이고 건강한 통일을 준비하는 중요한 기초 사업이라고 말했다.

콘서트는 CCM 공연(옹기장이, 강찬)과 박세록 대표의 북한이야기로 진행하며 무료관람이다. 공연 문의는 샘복지재단 홈페이지(www.samcare.org)와 사무국(02-521-7366)으로 연락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