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군면, 자매우호도시 천호1동에서 농산물 판매 나서
상태바
개군면, 자매우호도시 천호1동에서 농산물 판매 나서
  • 김영두 기자
  • 승인 2020.07.01 14: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농산물 판매에 어려움을 겪는 지역농가 돕기의 일환으로 천호1동에서 직거래장터 개최.
▲ 개군면, 자매우호도시 천호1동에서 농산물 판매 나서
[경기시사투데이] 양평군 개군면이 지난달 30일 코로나19 장기화로 농산물 판매에 어려움을 겪는 지역 농가들을 돕기 위해 자매우호도시를 대상으로 친환경 농산물 판매에 나섰다.

?이번 판매 사업은 개군면과 천호1동 간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개군면 지역농가와 사회적거리두기 등으로 장보기에 불편을 겪는 천호1동의 주민들을 위한 협조사업으로 자매우호도시인 서울 강동구 천호1동 주민들의 신청을 받아 총 250상자 5백만원 상당의 친환경농산물을 판매했다.

이날 직거래로 판매된 친환경농산물은 마늘 15접, 양파 3톤, 감자 3톤, 비름나물 500kg으로 친환경농업특구 양평군 개군면 지역에서 직접 생산한 농산물을 담았으며 친환경 들기름 세트 14개를 증정하며 군 우수 농산물을 홍보하는 등 일석이조의 성과를 거뒀다.

이경구 개군면장는 “좋은 취지를 이해하고 구매에 적극 참여해준 자매도시에 감사하다”며 “함께 코로나19를 극복하고 이번 사업이 자매도시 간 우호협력을 다지는 좋은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