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시 51·52번째 확진자 발생, 경기도의료원 파주병원에서 입원 치료중
상태바
고양시 51·52번째 확진자 발생, 경기도의료원 파주병원에서 입원 치료중
  • 김영두 기자
  • 승인 2020.06.03 17: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고양시청
[경기시사투데이] 고양시에서 51·52번째 두명의 확진자가 발생했다.

51번째 확진자 A씨는 일산서구 탄현동 큰마을에 거주중인 60대 남성으로 지난 5월 31일부터 근육통·콧물 등의 증상을 보였다.

6월 2일 오전 자차로 일산서구보건소를 방문해 검사받아, 6월 3일 오전 11시 15분 경 최종 확진판정 받았다.

A씨는 용인시 77번 확진자 B씨와 형제관계로 지난 5월 31일 광주 곤지암에서 접촉했던 것으로 파악됐으며 지난 6월 2일 확진자의 접촉자로 통보돼 자가격리 조치됐다.

52번째 확진자 C씨는 덕양구 원흥동에 거주중인 50대 여성으로 지난 5월 27일 기침·두통증상이 발생해 6월 2일 오후 1시 덕양구보건소 선별진료소에서 검사받아 6월 3일 오전 11시 최종 확진판정 받았다.

B씨는 지난 1월 일본을 다녀와 음성판정 받은 바 있으며 6월 3일 확진판정 받은 같은 직장에서 근무했던 서울 서대문구 확진자 D씨의 접촉자로 밝혀졌다.

두 확진자 A씨와 C씨는 현재 경기도의료원 파주병원에 입원해 치료중이며 거주지 등에 대한 방역은 끝마친 상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