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함께 만드는 넉넉한 세상’ 선진, 기부 등 사회공헌 활동 활발
상태바
‘함께 만드는 넉넉한 세상’ 선진, 기부 등 사회공헌 활동 활발
  • 김영두 기자
  • 승인 2020.05.25 13: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 암사재활원-푸드뱅크-안산 본오종합사회복지관 등 3곳 제품 1,200kg 전달
[선진 사진자료] 함께 만드는 넉넉한 세상 선진 취약계층에 기부
 함께 만드는 넉넉한 세상 선진 취약계층에 기부

[경기시사투데이] 스마트 축산식품전문기업 선진(총괄사장 이범권)이 주위에 어려운 이웃을 비롯해 도움의 손길이 필요한 사람들을 대상으로 활발한 기부 활동을 펼치고 있어 눈길을 끈다. 선진은 최근 복지관 및 재활원, 푸드뱅크 등 3곳에 자사 제품을 전달했다고 25일 밝혔다.

코로나19의 확산으로 경제활동이 위축되어 많은 자영업 종사자를 포함한 전국민이 크고 작은 어려움을 겪고 있다. 그러한 상황 속 도움이 필요한 취약계층에게는 현재의 상황이 더욱더 크게 느껴질 수밖에 없다. 선진은 코로나19로 인해 경제활동이 어려워진 취약계층을 위해 서울 암사재활원과 푸드뱅크, 안산 본오종합사회복지관에 총 1,200kg 상당의 자사 육가공 제품을 기부했다.

선진은 지난 2012년부터 9년간 암사재활원(서울 강동구 소재)의 자선음악회 지원과 가을 자선 바자회 기부 등 다양한 활동을 이어오고 있다. 선진은 작년에도 암사재활원의 가장 큰 행사인 자선음악회 ‘두드림(Do Dream)콘서트’에 자사의 바비큐폭립 제품 150세트를 제공한 바 있다.

선진은 ‘함께 만드는 넉넉한 세상’이라는 기업 미션에 따라 선진 서울사무소가 위치한 강동구 소재의 암사재활원과 성지보호작업장, 아름다운 가게 강동 고덕점 등 다양한 기관 및 단체에 사회 공헌 활동을 펼치는 중이다.

선진은 글로벌 기업으로 성장하며, 지역을 넘어 더 큰 이웃사랑을 실천하고 있다. 지난 해 지역 농촌과 1사1촌을 맺고 농촌 활성화에 힘쓰는 등 사회적 문제 해결에 적극 나서고 있다. 코로나19 발생으로 많은 선진의 양돈사업을 담당하는 (주)선진한마을 단양GGP, (주)선진한마을 유전자원(대표이사 박주완)도 각각 단양군에 삼겹살과 진천군에는 돈까스와 떡갈비 등 자사 제품을 전달했다.

선진의 육가공 사업부문을 담당하는 선진FS∙선진햄 전원배 대표이사는 “회사가 위치한 강동지역 이외에도 다양한 지역으로 사회공헌활동을 넓히고 있다”며 “글로벌 기업의 사회적 책임에 맞게 국내∙외의 사회적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