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 영국서 입국 시민 1명 코로나19 확진
상태바
용인시, 영국서 입국 시민 1명 코로나19 확진
  • 김영두 기자
  • 승인 2020.04.05 19: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흥구 중동 거주…4일 입국 후 5일 양성 판정·수원병원 이송 대기 중
기흥구보건소 선별진료소
기흥구보건소 선별진료소

[경기시사투데이] 영국에서 지난 4일 입국한 용인시민 1명(용인-56번)이 코로나19 확진환자에 추가됐다.

용인시는 5일 기흥구 중동 어은목마을 벽산블루밍 아파트의 Bk씨가 민간 검사기관인 씨젠의료재단의 코로나19 진단검사에서 양성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이에 시는 Bk씨에 대한 격리병상을 경기도의료원 수원병원으로 배정받아 이송에 나섰다. 이송 후엔 자택 내‧외부에 대한 방역소독을 할 방침이다.

Bk씨는 4일 오후 3시 입국했는데 인천공항에서 부친의 자차로 기흥구보건소까지 이동해 검체를 채취한 뒤 자택에 머물렀다고 밝혔다. 이후 부친은 거주지인 충남 아산시로 이동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에 시는 아산시 관할 보건소로 Bk씨 부친에 대한 자가격리와 검체 채취를 통보했다.

시는 역학조사관의 자세한 조사 결과가 나오는 대로 접촉자나 동선 등 공개범위 내 정보를 시민들에게 제공할 방침이다.

한편, 이날 오후 6시 기준 용인시 확진환자는 관내등록 56명, 관외등록 17명 등 총 73명이 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