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남부경찰청 설날맞아“지적장애인들과 함께 담소나누기 체험 가져
상태바
경기남부경찰청 설날맞아“지적장애인들과 함께 담소나누기 체험 가져
  • 정진오 기자
  • 승인 2020.01.22 19: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남부경찰청(청장 배용주) 직원들은 1월 22일(수) 수원 장안구 소재 장애인복지시설인 ‘바다의 별’원생 30여명과 카페에서 커피도 마시고 주변을 산책하는 등 즐거운 시간을 가졌다.

이날 커피마시며 산책하기는 설 명절을 맞아 장애인들에게 특별한 추억을 만들어 주고 싶다는 원장의 요청을 경기남부경찰청 직원들이 흔쾌히 받아들여 이루어졌다.

 ‘바다의 별’은 마리아의 아들 수도회가 운영하는 복지시설로 기초생활수급자 장애인 등 52명이 거주하고 있으며 37명의 봉사자들이 이웃 사랑을 실천하고 있는 곳이다.

 ‘바다의 별’ 이근관 원장은 “경찰관들이 바쁜 일정에도 소외된 이웃을 찾아 함께 커피 마시고 이야기를 나누며 산책 하는 등 원생들에게 좋은 추억을 만들어줘서 깊이 감사드린다.”며 고마운 마음을 전했다.

 이에 배용주 청장은 “오늘 만남은 장애인들에게 좋은 추억이 될 뿐 아니라 우리 경찰관들에게도 가슴 따뜻한 시간이 되었다며 앞으로도 도민의 안전과 소외된 이웃을 위해 경찰의 사회적 책임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경기남부경찰청은 나눔 문화 확산과 이웃사랑 실천을 위해 매월 소외된 이웃을 찾아 격려하는 봉사활동을 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