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정한 장애인복지 정책 희망”
상태바
“공정한 장애인복지 정책 희망”
  • 김영두 기자
  • 승인 2019.12.16 17: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영해 경기도의원, 중증 장애인 주간보호센터 설치 촉구
▲ 김영해 경기도의원, 중증 장애인 주간보호센터 설치 촉구
[경기시사투데이]김영해 경기도의원이 16일 제340회 정례회 4차 본회의에서 5분 자유발언을 통해‘중증 장애인 주간보호센터’설치를 촉구했다.

김영해 의원은“장애인주간보호센터에 다니다 도전적 또는 돌발적 행동 등의 사유로 인해 비자발적으로 퇴소한 중증장애인이 2018년부터 현재까지 11개시에 33명이나 된다”며“경증 · 중증이라는 테두리를 넘어 어느 시설에도 입소할 수 없는 최중증 장애인들을 다시 고민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김영해 의원은“필요하고 문제가 있는 곳을 우선적으로 지원하고 집행하는 것이 경기도의 행정이 되어야 한다”며“장애인주간보호센터를 이용하고 싶어도 이용하지 못하는 최중증장애인을 위해 31개 시군에 경기도 예산을 더 투여해서 거점으로라도 주간보호센터를 만들어 주기 바란다”고 밝혔다.

나아가 장애인주간보호센터를 이용하고 싶어도 이용하지 못하고 있는 장애인들에 대한 전수조사 실시, 그 이유에 대한 연구 및 조사 실시, 경기도 31개 시군에 최중증장애인주간보호센터의 필요성에 대해 논의하고 정책을 만드는 위원회 설치를 주장했다.

김영해 의원은 “공정한 세상의‘공정’이 관청이나 공공기관에서 정하는 공정이 아니라 도정의 손길이 필요한 도민에게 정확하고 공정한 정책이 펼쳐지는‘공명정대’한 공정이 되기를 희망 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