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천시, 2019년 하반기 세외수입 집중정리
상태바
포천시, 2019년 하반기 세외수입 집중정리
  • 김영두 기자
  • 승인 2019.11.11 11: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포천시
[경기시사투데이] 포천시가 11월 말까지 2019년 하반기 세외수입 집중정리기간을 운영해 세외수입 체납정리에 총력을 기울인다.

포천시는 스스로 납세를 결심할 수 있도록 분위기를 조성함과 동시에 강력한 징수활동을 병행해 올 10월 기준 170억원에 달하는 체납액을 정리하고 내년 이월체납액을 최소화해 재정수입을 증대시키겠다는 방침이다.

포천시는 반송고지서 체계를 정비해 고지서 전달의 정확성을 높이고 자체 제작한 체납안내문을 발송해 자진 납부를 유도할 예정이다. 또 전산시스템을 활용해 재산 및 주거환경을 면밀히 파악하고 체납자 유형별 맞춤형 체납징수 전략을 수립한다.

재산이 있음에도 고의로 납부하지 않는 고액체납자에게는 재산 압류, 추심 등 강력한 체납처분을 시행할 예정이다. 형편이 어려운 체납자에게는 개별상담을 통해 분할납부 등의 맞춤형 징수활동을 펼친다.

이규풍 세원관리과장은 “하반기 세외수입 집중정리기간을 원활하게 운영해 체납정리에 힘쓰고 다가오는 2020년을 준비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