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시, 하반기 공무직근로자 공개채용을 위한 체력시험 실시
상태바
고양시, 하반기 공무직근로자 공개채용을 위한 체력시험 실시
  • 김영두 기자
  • 승인 2019.11.11 10: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공정하고 정확한 체력측정 시스템 도입
▲ 하반기 공무직근로자 공개채용을 위한 체력시험 실시
[경기시사투데이] 고양시는 지난 6일부터 7일까지 2일간, 고양시 체육관에서 2019년 하반기 공무직근로자 공개 채용을 위한 체력시험을 실시했다.

이번 체력시험은 하반기 채용 예정인 9개 직종 중, 높은 체력 수준을 요하는 공원관리원 · 환경미화원 · 수로원 · 청사관리원 등 4개 직종 응시자 200 여명을 대상으로 진행됐다.

시는 시대상황을 반영해 보다 공정하고 정확한 체력 측정과 응시자의 안전 확보를 위해 기존의 마대들고 달리기 등의 종목을 대체해 국민체력100 체력검증 시스템을 도입, 제자리멀리뛰기 · 20m왕복오래달리기 · 윗몸일으키기 · 악력 등 4개 종목으로 체력을 측정했다.

국민체력 100이란 체력상태를 과학적 방법에 의해 측정 · 평가해 운동상담 및 처방을 해주고 체력수준에 따라 국가 공인인증서를 발급하는, 문화체육관광부 산하 국민체육진흥공단에서 실시하고 있는 스포츠 복지서비스이다.

박노철 고양시 행정지원과장은 “고양시 시정에 큰 관심을 갖고 채용에 응시한 응시자 여러분께 깊은 감사를 드린다”며 “앞으로도 꾸준히 채용방식을 개선, 기회는 평등하고 과정은 공정하게 진행해 우수한 인재가 선발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지난달 24일부터 25일까지 진행된 하반기 공무직근로자 공개채용 원서 접수 결과, 20명 채용에 613명이 지원해 전체 평균 경쟁률 31:1을 기록했다. 특히 가장 많은 지원자가 몰린 사무보조원 직종의 경우, 2명 모집에 212명이 지원해 106:1의 높은 경쟁률을 기록했다.

시는 서류 점수와 체력측정점수를 합산해 11월 15일 고양시청 홈페이지를 통해 면접대상자를 발표할 예정이며 11월 19일 · 20일 양일간 면접시험을 거쳐 11월 22일 최종 합격자를 발표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