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성면, 아프리카돼지열병 유입차단 통제초소 위문물품 전달
상태바
설성면, 아프리카돼지열병 유입차단 통제초소 위문물품 전달
  • 김하늘 기자
  • 승인 2019.10.11 15: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설성면, 아프리카돼지열병 유입차단 통제초소 위문물품 전달
[경기시사투데이] 설성면사무소와 설성면 축산계는 지난 9일 아프리카돼지열병 유입차단에 고생하는 통제초소 근무자에게 배부할 필요물품 전달식을 가졌다.

이번 전달식은 설성면 소재 4개 단체가 참여했으며 설성면 축산계, 설성연합낙우회, 설성영농조합법인, 얼룩회영농조합법인에서 각 100만원씩을 지원받았다.

이번에 지원받은 물품은 통제초소에 필요한 생필품이며 설성면 내 26개 통제초소에 전달될 계획이다.

이천시는 총 187농가에서 44만9천두의 돼지를 사육하고 있으며 그 중 설성면은 44농가에서 11만2천두를 사육하고 있다.

설성면은 현재 운영 중인 통제초소 146개소 중 26개소를 운영하고 있으며 그 어느때보다도 아프리카돼지열병 차단방역의 중요성을 인식하여 1일 2회 소독실시, 양돈농가 외부출입 및 축산단체 모임 금지, 농장 출입로 생석회 5cm 도포 등을 안내하여 차단방역에 심혈을 기울이고 있다.

현재 이천시는 기존에 운영하고 있던 백사면, 모가면, 율면 등 거점소독시설 3개소 및 장호원읍, 부발읍, 신둔면, 호법면, 마장면, 모가면, 설성면 등 이천시로 진입하는 주요도로에 설치된 소독시설 7개소와 더불어 차량을 이용한 방역활동을 통해 외부로부터 진입하는 아프리카돼지열병을 완벽하게 차단하고 있다.

설성면장은 “아프리카돼지열병이 이천시에 발병되지 않도록 고생하는 공무원 및 군인, 민간인 근무자에게 잘 전달하겠다”면서 “아프리카돼지열병이 이천시에 유입되지 않도록 민관군이 한마음으로 동참해주신데 대하여 감사의 말씀을 전달한다”고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