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형돈-장성규-엑시, 지금까지의 연승은 잊어라 과연 '무덤 TV'의 운명은
상태바
정형돈-장성규-엑시, 지금까지의 연승은 잊어라 과연 '무덤 TV'의 운명은
  • 김영두 기자
  • 승인 2019.08.01 17: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패배자'로 추락? 장성규-엑시 '추풍낙엽 st.'
▲ <사진제공> MBC ‘마이 리틀 텔레비전 V2’
[경기시사투데이] 힐링 콘텐츠를 주제로 진행되고 있는 ‘마이 리틀 텔레비전 V2’에서 하드코어 현피 대결을 이어나가고 있는 ‘무덤 TV'의 정형돈이 '속수무책 패배자'로 추락했다고 전해져 시선을 모은다. 그와 함께 열혈 대결을 펼치고 있는 장성규, 우주소녀 엑시도 연달아 패배했다고 전해져 과연 '형도니 출연료'의 운명이 어떻게 될지 궁금증을 높인다.

오는 2일 금요일 밤 9시 50분 방송되는 ‘마이 리틀 텔레비전 V2’에서는 정형돈과 장성규, 우주소녀 엑시가 '무덤 TV' 후반전을 함께하고 있는 모습이 공개된다.

지난주 유쾌하고 통쾌한 연승을 이어 나갔던 정형돈에게 드디어 위기가 찾아와 보는 이들의 흥미를 돋울 예정이다. 그는 전반전 연승했던 분위기를 따라 승리할 수 있다는 자신감을 보였는데, 이내 "아 오늘 왜 이러지?"라며 의기소침해진 모습과 본인의 출연료 걱정을 하고 있어 ‘무덤 TV’의 운명이 어떻게 될지 궁금증을 높인다

이날 ‘무덤 TV’ 초반에는 정형돈과 엑시가 대결 중 텐션 폭발한 모습을 보여 궁금증을 모은다. 이들은 '만화 노래 맞추기 대결' 중 흥겨운 노래에 흠뻑 취한 모습을 보였는데, 특히 정형돈이 '부장 형도니'로 변신해 통통 튀는 만화 주제가를 걸쭉한 노래로 만들며 열창해 시선을 사로잡을 예정이다.

즐거움도 잠시 결국 정형돈은 강력한 최강자들에게 패배를 인정하게 된다. 그는 연이은 패배에도 열과 성의를 다하는 모습으로 보는 이들을 웃게 만들었다는 후문이다.

마지막으로 정형돈과 장성규, 엑시가 패배의 아픔을 만끽하고 있는 가운데 승률 요정이 등장해 '무덤 TV'의 분위기를 반전시켰다고 전해져 기대를 모은다. 알고 보니 ‘훌라후프 돌리기’ 대결에서 '현피 대결 치트키' 셋째딸 송하영이 등장한 것. 송하영은 지금까지 ‘무덤 TV’에서 뜻밖의 능력치로 많은 활약을 했었는데, 이번에도 정형돈에게 승리를 안겨줄지 관심을 높인다.

협동을 통한 훈훈 폭발 기부금 모으기를 하고 있는 ‘마리텔 V2’는 각양각색의 콘텐츠 방송들로 매주 웃음과 유익함을 선사하고 있다. 역대 최고 기부금이 터졌다고 전해진 이번주 ‘힐링 마리텔 하우스’에서 어떤 일들이 펼쳐질지 기대감이 높아지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