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천시, ‘시민과 함께 만드는 제23회 과천축제’ 구상 발표회 개최
상태바
과천시, ‘시민과 함께 만드는 제23회 과천축제’ 구상 발표회 개최
  • 김영두 기자
  • 승인 2019.07.11 18: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축제에서 선보일 개·폐막 프로그램, 국내외 공연 프로그램 등 소개 및 시민 의견 수렴
▲ 과천시, ‘시민과 함께 만드는 제23회 과천축제’ 구상 발표회 개최
[경기시사투데이] 과천시가 오는 9월 26일부터 29일까지 나흘 동안 ‘우리, 다시’라는 슬로건 아래 ‘도심 속의 거리예술’을 주제로 개최하는 ‘제23회 과천축제’의 구상안을 발표했다.

과천시는 10일 시청 대강당에서 시민을 대상으로 과천축제 구상발표회를 열고, 올해 축제의 기획 방향과 공연 프로그램에 대해 시민들과 공유하는 시간을 가졌다.

과천시가 이와 같은 행사를 개최한 것은 과천축제를 ‘시민이 주도하고 시민과 소통하며 함께 만드는 축제, 시민이 참여하는 축제’로 만들어가겠다는 과천시의 의지가 담긴 것으로 풀이된다.

이날 행사에서는 과천에서 성장하고 발전해온 한국의 대표 거리예술단체 창작중심 단디, 예술불꽃화랑 등이 중심이 돼 선보이는 축제 개·폐막 프로그램을 비롯해 국내외 공식참가작 22작품, 자유참가작 13작품이 소개됐다.

시민이 참여해 선보이는 시·한·잔 프로그램 12작품, 지역 대표 예술단체 서울발레시어터 및 극단 모시는 사람들과 함께 선보이는 협업 프로그램, 전통 문화 전승 프로그램 등 다채로운 공연 기획 내용에 대한 소개가 있었다.

특히, 이번 축제에서는 과천시가 시민 참여를 확대하기 위해 지난 3월 구성한 ‘과천축제 시민기획단’이 2개의 기획 프로그램을 선보일 예정이라 더욱 주목된다. 시민기획단은 과천시가 마련한 전문적인 축제 교육 프로그램을 이수한 시민 23명으로 구성돼 있다.

이날 발표회에 참석한 한 시민은 “과천축제에서 시민의 역할과 참여가 커지고 있는 것에 대해 기쁘게 생각한다. 과천축제만의 확고한 정체성을 지켜가면서 더욱 발전하는 축제가 되길 바란다”라고 기대감을 보였다.

김종석 과천축제 예술감독은 “올해 축제는 아시아 최초로 거리예술 축제를 선보이고 발전시켜온 과천축제의 국제적 명성을 다시 한 번 확인하는 자리가 될 것이다. 많은 시민과 관람객의 관심과 기대를 부탁드린다”라고 포부를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