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포시 산본도서관 리모델링 추진
상태바
군포시 산본도서관 리모델링 추진
  • 김영두 기자
  • 승인 2021.02.24 11: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대희 군포시장 “시민생활 향상 위한 문화공간 조성”
▲ 군포시청
[경기시사투데이] 군포시는 2022년 12월 말을 목표로 산본도서관 리모델링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고 밝혔다.

지난 1994년에 개관한 산본도서관은 연평균 100만명 이상의 이용자가 찾을 정도로 군포의 도서문화 증진에 기여하고 있으나, 건물의 노후화 및 공간 부족으로 리모델링에 대한 지속적인 요구가 있어왔다.

시는 이에 따라 2019년 문화체육관광부의‘공공도서관 건립지원’ 및 ‘생활SOC 복합화’공모 사업에 선정돼 총 21억원의 국비를 확보했으며 여기에 시비 89억원을 포함해 총사업비 110억원의 리모델링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2020년 6월 현상설계공모를 거쳐 현재는 기본 및 실시설계용역 단계에 있다.

산본도서관 리모델링 사업은 노후화된 설비의 전면교체와 건물의 내진보강을 통해 시민안전을 최우선으로 하고 있으며 1~2층 수평증축 및 3층 수직증축을 통해 시민들이 이용하는 자료실과 창작활동공간을 확장하는 사업이다.

또한 노후화된 내부 자료실 공간을 재구성하고 생활문화센터기능을 복합화해서 독서와 학습공간 뿐만 아니라 다양한 지역커뮤니티 센터로서의 기능도 제공할 예정이다.

군포시는 그동안 리모델링에 대한 시민들의 다양한 의견을 듣기 위해 두 차례 에 걸친 시민의견수렴 설명회를 개최했으며 이용자 설문조사도 실시한 바 있다.

한대희 군포시장은 “노후된 도서관의 열악한 환경을 개선하고 전면적인 리모델링과 효율적인 공간 재배치로 시민생활 향상을 위한 문화공간을 만들겠다”고 말했다.

산본도서관은 도서관 집기 이전 및 장서 보관을 위해 7월부터 휴관에 들어간 후 리모델링 공사를 거쳐 2022년 12월 말 새로운 모습으로 선보일 계획이라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