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 식을 줄 모르는 이웃 돕기 온정 ‘훈훈’
상태바
용인시, 식을 줄 모르는 이웃 돕기 온정 ‘훈훈’
  • 김영두 기자
  • 승인 2021.01.26 17: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용인시, 식을 줄 모르는 이웃 돕기 온정 ‘훈훈’
[경기시사투데이] 용인시의 이웃돕기 운동인 ‘사랑의 열차 이어달리기’가 종착점을 향해 달려가고 있는 가운데 식을 줄 모르는 이웃 돕기 온정이 지역사회를 훈훈하게 달구고 있다.

시는 26일 처인구정보망협의회 권정희 회장 등 관계자 3명이 백군기 시장실을 찾아 어려운 이웃을 위해 써달라며 성금 300만원을 기탁했다고 밝혔다.

이날 기탁된 성금은 회원들이 십시일반으로 모아 마련한 것이다.

권정희 회장은 “어려운 이웃들이 겨울을 무사히 보낼 수 있도록 도움이 됐으면 좋겠다”고 했다.

백군기 용인시장은 “큰 나눔을 실천해주신 모든 분께 감사드리며 전달해주신 성금은 따뜻한 마음을 담아 도움이 필요한 분들에게 전달하겠다”고 말했다.

이날 각 읍면동에서도 이웃 돕기 온정이 이어졌다.

처인구 포곡읍에선 삼계4리 마을 관계자들이 읍 행정복지센터를 찾아 어려운 이웃 돕기에 써달라며 상품권 100만원을 기탁했다.

처인구 남사면에선 사단법인 대한노인회 남사면분회가 면 행정복지센터를 방문해 취약 계층을 위해 써달라며 회원들이 십시일반 모아 마련한 성금 120만원을 기탁했다.

이날 기탁된 성금과 물품은 경기사회복지공동모금회를 통해 저소득가정과 사회복지시설 등을 지원하기 위해 사용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