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명근 도의원, “경기평택항만공사의 사업다각화를 통한 경기도 해양레저·안전 분야 성장 기대”
상태바
오명근 도의원, “경기평택항만공사의 사업다각화를 통한 경기도 해양레저·안전 분야 성장 기대”
  • 김하늘 기자
  • 승인 2020.11.25 15: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5일 ‘경기평택항만공사 설립 및 운영 조례 일부개정조례안’상임위 통과
▲ 오명근 도의원
[경기시사투데이] 경기도의회 건설교통위원회 오명근 의원이 대표발의한‘경기평택항만공사 설립 및 운영 조례 일부개정조례안’이 11월 25일 제348회 정례회 제4차 건설교통위원회 회의에서 수정가결 됐다.

조례안의 대표발의자인 오 의원은 “이번 조례개정을 통해 공사의 사업 범위를 해양·해운·항만물류 뿐만이 아니라, 이에 더 나아가 마리나 등의 해양레저관광 인프라 개발·관리·운영 및 부대사업 까지도 확장함으로써 경기도 레저·안전분야의 성장이 기대된다”고 밝혔다.

이번 조례안의 주요내용을 살펴보면, 공사의 사업 범위를 마리나·도서·해양레저관광 등 해양레저사업 관리 및 운영, 해양 안전사고 예방 훈련시설 관리 및 운영, 해양·해운·항만물류 활성화, 항만 근린생활시설 및 복리시설 건설 및 관리 사항을 구체적으로 규정했다.

이번 조례안은 오는 12월 14일 제348회 정례회 제4차 본회의에서 의결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