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산시 다함께돌봄센터 3호점 ‘사이동가치키움터’ 개소
상태바
안산시 다함께돌봄센터 3호점 ‘사이동가치키움터’ 개소
  • 김영두 기자
  • 승인 2020.10.19 09: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2년까지 19개소 설치 목표…맞벌이 부부가 안심하고 맡길 수 있도록 확충 계획
▲ 안산시청
[경기시사투데이] 안산시는 방과후 초등돌봄 사각지대 해소를 위한 다함께돌봄센터 안산시 3호점을 사이동에 설치해 개소했다고 19일 밝혔다.

상록구 평안로1안길 19-1, 3층에 위치한 ‘사이동가치키움터’는 기존 행복한마을 작은도서관이었던 공간을 무료임대 협약과 리모델링을 통해 조성했다.

또한 행복한마을 사회적협동조합에서 공개모집을 통해 위탁운영을 맡았으며 인근의 돌봄이 필요한 초등학생들에게 방과 후 숙제지도, 프로그램 운영 등 돌봄서비스를 제공하게 된다.

시는 작년 11월부터 신길가치키움터와 선부가치키움터에 이어 사이동가치키움터를 개소했으며 2022년까지 총 19개소 설치를 목표로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윤화섭 안산시장은 “맞벌이 부부가 안심하고 아이를 키울 수 있는 환경을 만들기 위해 ‘다함께돌봄센터’를 확충해 나갈 계획”이라며 “우리 아이들을 위한 마을중심 돌봄에 다함께 노력해주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