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옥분 의원, 공동주택 관리현장 노동자 권익향상을 위해 힘쓰겠다
상태바
박옥분 의원, 공동주택 관리현장 노동자 권익향상을 위해 힘쓰겠다
  • 김하늘 기자
  • 승인 2020.10.16 16: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도 취약노동자 대표단과 정담회 실시
▲ 박옥분 의원, 공동주택 관리현장 노동자 권익향상을 위해 힘쓰겠다
[경기시사투데이] 경기도의회 교육행정위원회 박옥분 의원은 16일 도의회 교육행정위원회실에서 윤재우 전 도의원과 함께 경기도 취약노동자 대표단으로 부터 공동주택 관리노동자의 현장 애로사항을 청취하고 인권과 처우개선을 위한 방안마련을 논의했다.

박 의원은 지난 14일 경기도의회에서 ‘공동주택 관리현장 내 종사자 인권보호’를 위한 정책토론회를 개최하는 등 공동주택 현장 노동자의 처우개선을 위해 다양한 노력을 기울여 왔다.

이날 대표단측은 지난 9월24일 국회를 통과한 ‘아파트경비노동자보호법’의 시행을 반기는 현장의 목소리를 전하고 공동주택 노동자 인권증진에 관한 조례 등의 필요성을 공유했다.

박옥분 의원은 “그간 아파트 입주민과 관리소장의 갑질을 견디지 못해 목숨을 끊은 여러 경비노동자의 희생이 헛되지 않도록 관련 조례 제정 등 공동주택 현장 노동자의 권익향상을 위해 도의회차원에서 노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